티스토리 뷰


따뜻한 봄기운이 주변에 가득한데 조금만 외진곳 특히 산으로 들어가면 아직 곳곳에 쌓인 눈이 녹지도 않았고 산 기운을 타고 흘러내린 물은 손을 잠시 담가놓기도 힘들 만큼 시린 냉기를 가지고 있네요. 




그래도 떠나가는 겨울이 아쉬워 그 모습들을 카메라에 조금 담아 봤습니다. 촬영지는 담양 용면 추월산 초입 부근입니다.






추월산이 봄이 되면 곳곳에 만개하는 벚꽃으로 인해 상당한 경치를 자랑해서 전국적으로 유명한 곳 중에 하나인데 다가오는 4월이 무척이나 기다려지네요.



꽃구경 하고 싶은데 산에 가는게 싫다면 바로 근처 담양호 구름다리도 괜찮습니다. 관광을 위한 주변 정리 및 편의시설이 나름 잘 되어 있어서 사람들도 많이 오는 편이니 검색 한 번 해보면 알 수 있으리라 생각되네요. Fin~!

TAG
댓글
댓글쓰기 폼